“무시하던 사람들 다 어딨어?” 현대자동차 아이오닉5, 이 정도였다니



아이오닉5
출처 –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7년 만에 수출 200만대를 돌파한 가운데, 아이오닉5가 싱가포르에서 ‘2023년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

싱가포르 최대 일간 신문인 스트레이츠 타임즈는 2003년부터 매해 ‘올해의 차’를 선정했다. 최종 수상자는 심사위원 12명이 그해 출시된 차량들 중에서 비밀 투표를 통한 3단계 평가로 결정한다.

싱가포르의 ‘올해의 자동차’ 상은 모든 차종을 대상으로 단 한 모델만을 선정하는 점에서 객관성과 신뢰도가 매우 높다고 평가 받는다. 이번 경쟁에서는 2022년 11월 중순부터 2023년 11월 중순 사이에 싱가포르 시장에 데뷔한 40개의 신차 모델들이 후보로 거론되었고, 그중에서 아이오닉 5, BMW i7, 토요타 벨파이어 등 9개 모델이 결선에 진출했다.

아이오닉5
출처 – 현대자동차

스트레이츠 타임즈는 결선에 진출한 차량들에 대해 ▲실용성 ▲경제성 ▲성능 ▲핸들링 ▲효율성 ▲디자인 ▲승차감 ▲조립 품질 ▲X-factor(무형적 가치) 등 총 9개 부문을 매우 엄격한 기준으로 평가했다.

아이오닉5는 실용성과 경제성 및 디자인 등 대부분의 부문에서 높은 점수를 얻어 399점의 총점으로 선정되었다. 이는 2위에 오른 토요타 벨파이어를 40.5점이라는 큰 차이로 누르고 최고의 자동차로 선정된 것이다. 3위 이하 순위에는 BYD 씰(Seal), 로터스 엘렉트라(Eletre), MG MG4, BMW i7, 닛산 엑스-트레일(X-Trail), 푸조 408, 시트로엥 e-C4 등이 이름을 올렸다.

아이오닉5
출처 – 현대자동차

심사위원 린 탄은 아이오닉 5에 대해 “다재다능한 자동차”라고 평가하고, “레트로한 감성을 불러일으키는 동시에 미래 지향적인 디자인과 실용성이 매우 뛰어난 공간 구성이 인상적이다”라고 호평했다.

현대자동차가 싱가포르에서 ‘올해의 자동차’에 첫 선정되었고, 이는 최근 문을 연 ‘현대차그룹 싱가포르 글로벌 혁신센터(HMGICS)’와 더불어 현대차가 현지에서 전기차를 선도하는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아이오닉5
출처 – 현대자동차

현대차그룹은 지난해 11월, 싱가포르의 서부 주롱 혁신지구에서 HMGICS의 준공식을 진행했으며, 이는 싱가포르의 전기차 시장에서 선두를 달리기 위한 기반을 다져왔다.

HMGICS는 사람을 중심에 둔 미래 모빌리티를 연구 및 검증하는 실험 공간으로, 지난해 초 가동을 시작했다. 여기서는 아이오닉 5와 무인 자동차 택시의 생산이 이루어지고 있으며, 연간 3만 대 이상의 전기차를 생산할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아이오닉5
출처 –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의 한 관계자는 싱가포르에서 제조되는 아이오닉 5가 ‘올해의 자동차’에 선정된 것에 대해 “미래 모빌리티 생산과 기술 혁신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한 싱가포르에서 만들어진 제품으로 이 같은 영예를 안게 되어 영광스럽다”고 전하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전기차 시장에서 선도하는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이오닉5
출처 – 현대자동차

아울러, 싱가포르에서 아이오닉 5의 최고급 모델의 가격은 차량취득권리증(COE)이 포함되어 약 26만 2,800싱가포르달러(한화 약 2억 5,000만원 상당)로 책정되어 있으나, 정부 보조금을 받을 시에는 대략 20만 싱가포르달러(한화 약 1억 9,200만원)에 구매가 가능하다.

관심 급상승 콘텐츠

“그럼 실구매가는 얼마에요?” 볼보 EX30 공개, 저렴한 가격에 서로 구매하겠다 난리

더보기

“경쟁자 모두 큰 일” 국내 도입 시급하다던 현대차 싼타크루즈 현재 상황

더보기

“두 눈을 의심했어요” 결국 해낸 BMW, 어떻게 가능했나

더보기

“네? 안 팔린다면서요” 판매량 600% 증가해 초대박 난 기아 ev9

더보기

“좀 더 빨리 출시해 달라..” 30·40이 기다린다는 현대차 캐스퍼 전기차

더보기

“이래도 안 사는 걸 어떡해요” 결국 1,000만원 낮춘 캐딜락 1월 할인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