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체할 차가 없는데 어떡해요” 현대 그랜저, 알면 알수록 놀랍다

댓글 4

1년 만에 11만대 이상 판매
현대 그랜저
출처 – 현대차

현대자동차의 7세대 그랜저(GN7)는 지난해 11월에 출시된 후 1년 만에 11만 대 이상이 팔리며 새로운 판매 기록을 세우고 있다.

카이즈유 데이터연구소가 밝힌 신차 등록 통계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출시된 그랜저(GN7)가 올해 11월 말까지 총 112,479대가 등록되며 단일 모델로는 최다 판매 기록을 경신했다.

현대 그랜저
출처 – 현대차

올해 11월 말까지의 신차 등록 데이터에 따르면, 그랜저 GN7이 107,589대 등록으로 독보적인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르노코리아, 한국GM, 그리고 이전에 쌍용차로 알려진 KGM을 포함한 나머지 3개 회사의 국내 판매량 합계에 거의 맞먹는 수치다.

KGM은 기간 동안 총 59,838대, 한국지엠도 36,541대를, 르노코리아 역시 18,579대를 팔아 전체적으로 114,958대의 차량이 판매되었다.

현대 그랜저
출처 – 현대차

올해 판매된 그랜저의 수량은 국내에 출시된 약 60여 종의 국산과 수입 승용세단 전체 판매량의 22.2%를 차지하고 있다.

차량 용도에 따라 개인 소유 차량이 72.6%를 차지했고, 렌트카가 22.4%, 택시 운영 목적이 4.9%로 나타났으며, 기업의 차량 구매 비율은 34.2%에 달했다.

또한 주요 구매층은 50대였고, 여성의 구매 비율은 24.0%를 기록했다. 특히 하이브리드 모델이 전체의 51.0%를 차지하며 그 인기를 입증했다.

현대 그랜저
출처 – 현대차

트림에 따라서는, 가솔린 모델의 경우 2.5 가솔린 프리미엄과 익스클루시브가 가장 높은 판매량을 기록했고, 하이브리드 모델에서는 가격이 5천만 원을 넘는 최고급형인 캘리그래피 모델의 판매 비중이 가장 컸다.

한편, 차종별 판매량에서는 그랜저가 선두를 기록한 가운데, 쏘렌토가 77,795대로 2위, 카니발이 66,352대로 3위를 확보했다. 뒤이어 스포티지가 64,348대, 아반떼가 62,068대, 셀토스가 47,580대였다.

현대 그랜저
출처 – 현대차

기아 레이가 47,525대로 현대 싼타페(43,317대), 제네시스 G80(42,534대), 캐스퍼(41,248대)와 함께 TOP10에 진입했다.

관심 급상승 콘텐츠

“그럼 실구매가는 얼마에요?” 볼보 EX30 공개, 저렴한 가격에 서로 구매하겠다 난리

더보기

“경쟁자 모두 큰 일” 국내 도입 시급하다던 현대차 싼타크루즈 현재 상황

더보기

“두 눈을 의심했어요” 결국 해낸 BMW, 어떻게 가능했나

더보기

“네? 안 팔린다면서요” 판매량 600% 증가해 초대박 난 기아 ev9

더보기

“좀 더 빨리 출시해 달라..” 30·40이 기다린다는 현대차 캐스퍼 전기차

더보기

“이래도 안 사는 걸 어떡해요” 결국 1,000만원 낮춘 캐딜락 1월 할인

더보기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