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분 충전에 1200km 주행” 도요타, 차세대 전고체 배터리 출시 예고



2026년 생산될 차량부터
차세대 배터리 탑재 예정.
2027년에는 전고체 배터리 출시
전고체 배터리
출처 – 토요타

토요타는 최근 EV 모델의 주행 거리 부족 문제로 비판을 받았지만, 차세대 전고체 배터리를 통해 이 문제를 해결하겠다고 약속 했다.

토요타는 2026년부터 새로운 배터리 기술을 차량에 도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초기 모델은 약 500마일(805km)의 주행 거리를 제공할 예정이고 후속 버전은 이보다 훨씬 더 긴 주행 거리를 보장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현재, 토요타는 다양한 응용 분야를 고려하여 각종 타입의 배터리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전고체 배터리
캠리 / 토요타 코리아

토요타 전고체 배터리, 최종 1,500km 목표

토요타는 차량 시장을 두 가지 배터리 유형으로 공략할 계획이다. 첫 번째는 고가 차량용으로, 리튬 이온 기술을 활용한 고성능 배터리이다. 두 번째는 보급형 EV에 적합하게 디자인된 리튬-인산철 화학 기반의 대중화 배터리이다.

전고체 배터리
출처-한국토요타

2026년에는 ‘퍼포먼스 셀’이라는 이런 배터리들이 탑재된 차량들이 등장할 예정이다. 이 배터리들은 현재 bZ4X 모델에 사용되는 배터리보다 20% 더 저렴한 비용으로 497마일(800km)의 주행 범위와 빠른 충전 기능을 제공할 것이라고 알려져 있다.

다음으로 2027년에는 비용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LFP 배터리가 출시될 계획이며, 이 배터리는 40%의 비용 절감 효과와 함께 주행 거리 20% 증가, 그리고 30분 만에 80% 충전이 가능한 기능을 자랑한다.

전고체 배터리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RAV4/ 토요타 코리아

더불어, 2027년에는 충전 시간을 단축하고 한 번 완충 시 1,500km(932마일)의 주행 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되는 토요타의 ‘꿈의 배터리’, 즉 전고체 배터리도 대중 앞에 선보일 예정이다.

그러나 전고체 배터리의 상용화가 성공적으로 이뤄진다고 해도 시장에 미치는 영향력은 제한적일 것이라는 주장이 있다. 대량 생산 및 가격 경쟁력 확보 등, 넘어서야 하는 여러 어려움이 있기 때문이다.

전고체 배터리
수프라 / 토요타 코리아

한편, 토요타는 2030년까지 전세계에 다양한 전기차 모델을 총 350만 대 출시할 계획이다. 또한, 승객의 편의를 위해 배터리 팩의 두께를 줄이는 연구도 진행하고 있다.

bZ4X 모델의 배터리 크기는 150mm이지만, 다른 차량의 경우 120mm, 스포츠카의 경우는 100mm로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관심 급상승 콘텐츠

“그럼 실구매가는 얼마에요?” 볼보 EX30 공개, 저렴한 가격에 서로 구매하겠다 난리

더보기

“경쟁자 모두 큰 일” 국내 도입 시급하다던 현대차 싼타크루즈 현재 상황

더보기

“두 눈을 의심했어요” 결국 해낸 BMW, 어떻게 가능했나

더보기

“네? 안 팔린다면서요” 판매량 600% 증가해 초대박 난 기아 ev9

더보기

“좀 더 빨리 출시해 달라..” 30·40이 기다린다는 현대차 캐스퍼 전기차

더보기

“이래도 안 사는 걸 어떡해요” 결국 1,000만원 낮춘 캐딜락 1월 할인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