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뽑히는 순간 6억 이익’.. 5만명 대기 중인 무순위 청약 신청 .. 언제?



서울 흑석리버파크 2가구 모집
당첨 시 최대 6억 이익
무순위 청약 신청

정부가 부동산 연착륙 대책의 일부로 무순위 청약 조건과 대출 규제를 완화하자, 미계약 분과 계약 취소 등으로 나타나는 무순위 물량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서울 동작구에서는 당첨되면 시세 차익이 최대 6억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는 물량이 나와,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자격 요건에 부합하는 경우 2세대가 각각 청약을 제출할 수 있기 때문에 시장에서는 최소 5만명의 청약 수요가 촉발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경기 성남에서도 4년 전 분양 가격으로 4세대가 출시될 예정이다. 그러나 이 물량은 성남시에 거주하는 무주택자에게만 가능하며, 신혼부부와 생애최초 특별공급 취소분이기 때문에 청약 수요가 제한될 것으로 보인다.

전국 누구나 무순위 청약 신청 가능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21일부터 서울과 경기 지역에서 무순위 청약 물량이 출시될 예정이다.

서울 동작구 흑석동의 ‘흑석리버파크자이’는 총 2가구가 나오며, 26일에 계약 취소 주택 1가구와 무순위 청약 1가구가 각각 청약을 받는다. 이 대단지는 올해 3월에 입주한 1772가구 규모로 전용면적 59㎡와 84㎡의 각 1가구가 청약 대상이다.

흑석자이
출처 – 흑석자이, 네이버지도 로드뷰

단, 모집 조건에 차이가 있으므로 청약 시 주의가 필요하다. 주택법 위반으로 계약이 취소된 84㎡ 물량은 서울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의 무주택자만 신청이 가능하다. 반면 무순위 청약인 59㎡ 물량은 청약 통장과 주택 보유 수와 무관하게 모든 사람이 청약을 넣을 수 있다.

자격 요건을 충족한다면 두 세대 모두에 청약을 제출할 수 있다. 이는 계약 취소 분의 당첨자 발표일이 29일이고 무순위는 그 다음날인 30일로 다르기 때문이다.

또한, 입주가 임박한 물량이므로 자금을 적절히 조절할 수 있는지도 신중히 고려해야 한다. 만일 당첨된다면 분양 가의 20%를 계약시에 내고 9월 7일까지 나머지 80%를 납부해야 한다.

분양 가는 59㎡가 6억4650만원, 84㎡가 9억6790만원으로 현재 이 단지의 매물 호가는 59㎡와 84㎡가 각각 12억, 15억~16억으로 시장에서는 최소 5억원 이상의 시세 차익을 예상하고 있다.

성남시 계약취소분 청약 시작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에 위치한 ‘e편한세상 금빛 그랑메종’에서는 21일에 계약 취소 분 4세대가 청약에 참여한다. 이 곳은 작년 11월부터 입주를 시작한 총 5320세대의 대단지다. 이번에 공급되는 물량은 모두 계약 취소 분이며, 청약에 참여하려면 경기 성남에 거주하는 세대 구성원 전원이 무주택자여야 한다. 공급되는 물량은 전용 59㎡와 84㎡ 각각 1세대, 전용 74㎡ 2세대다.

지난 2월에는 11세대가 계약 취소로 무순위 청약에 참여했을 때, 4년 전 분양 가라는 이유로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로 인해 총 9300명이 참여해 평균 경쟁률이 848.27대 1을 기록하기도 했다.

아파트 청약
출처 – 연합뉴스

이번에 공급되는 물량 역시 2019년 5월 최초 입주자 모집 공고의 분양 가격을 유지하고 있지만, 신혼부부 특별공급 3세대와 생애최초 특별공급 1세대로 제한되어 있어, 자격 요건을 충족하는 사람만이 청약에 참여할 수 있어서 청약 수요가 제한될 것으로 예상된다.

분양 가는 전용 59㎡가 5억7055만원, 전용 74㎡가 5억4341만~5억4531만원, 그리고 전용 84㎡가 5억7149만원이다. 발코니 확장 및 일부 유상 옵션 비용을 고려해야 한다는 점도 유의해야 한다.

당첨되는 경우 계약금 외에 7월 25일에 중도금 10%를 납부해야 하고 9월 12일 이내에 잔금 80%를 내야 하며, 잔금 납부 후 즉시 입주가 가능하다. 하지만 청약 시장은 양극화되어 있다.

몇 년 전에 분양한 후 계약이 취소된 물량은 과거 분양 가격으로 나오기 때문에 시세차익을 기대한 수요가 집중되는 반면, 최근에 분양한 뒤 판매에 실패한 물량은 높은 분양가 등의 이유로 거래가 이루어지지 않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이런 경우 계속해서 청약 목록에 이름을 올리고 있는 실정이다.

실제 오는 26일 청약을 진행하는 서울시 강북구 포레나 미아 임의공급2차분은 미계약분 잔여세대로 20세대가 배정됐다. 분양가는 전용 84㎡ 기준 10억8921만~11억4481만원 선에 책정됐다.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관심 급상승 콘텐츠

“그럼 실구매가는 얼마에요?” 볼보 EX30 공개, 저렴한 가격에 서로 구매하겠다 난리

더보기

“경쟁자 모두 큰 일” 국내 도입 시급하다던 현대차 싼타크루즈 현재 상황

더보기

“두 눈을 의심했어요” 결국 해낸 BMW, 어떻게 가능했나

더보기

“네? 안 팔린다면서요” 판매량 600% 증가해 초대박 난 기아 ev9

더보기

“좀 더 빨리 출시해 달라..” 30·40이 기다린다는 현대차 캐스퍼 전기차

더보기

“이래도 안 사는 걸 어떡해요” 결국 1,000만원 낮춘 캐딜락 1월 할인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