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발 이런 짓은 그만”.. 승무원이 경악한 최악의 진상승객 Top7

댓글 2

최악의 진상승객

비행기는 가장 효율적인 교통수단 중 하나로 전 세계의 사람들에게 광범위하게 이용되며, 세계를 더욱 긴밀하게 연결해주는 역할을 하고 있다.

하지만 그만큼 다양한 개성을 가진 수많은 승객들이 탑승하다보니, ‘진상승객’과 관련된 에피소드가 끊이지 않는다. 이런 가운데, 전직 승무원들이 선정한 최악의 진상승객 에피소드가 주목을 받고 있다.

1. 지나친 애정 행각

전직 승무원들은 가장 문제가 되는 고객 유형 1위로 과도한 애정 행각을 하는 승객을 뽑았다. 비행기는 모든 연령층이 이용하는 교통수단으로, 아동 승객들도 함께 타기 때문에 이러한 행동은 매우 부적절하다.

심지어 아이들이 특정 비행기에 타지 않더라도 공공 장소에서 과도한 애정 행각은 주위 사람들에게 불쾌감을 줄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진상승객1

2. 소변 봉투(페트병) 두고 내리는 승객

두 번째로 뽑은 진상승객은 기내 화장실을 무시하고 비닐 봉투에 소변을 두고 내리는 승객이었다. 기상악화로 화장실 이용 불가 통보를 받자 봉투에 소변을 보고 이를 두고 내렸다고 한다.

진상승객

3. 바닥에 쓰레기 버리는 승객

탑승 중 생긴 쓰레기를 무작정 버리는 행동이 3위로 뽑혔다. 바닥에 쓰레기를 버리는 승객이 의외로 많다고 한다.

한 국내 항공사는 기내에서 발생한 쓰레기를 승무원이 직접 분리수거를 한다고 하니, 좀 더 배려하는 모습이 필요해 보인다.

진상승객3

4. 양말 뿐만 아니라 심지어 속옷 말리는 승객

다음으로 좌석 상단의 공기 배출구로 젖은 양말을 말리는 승객들을 뽑았다. 더욱 놀라운 사실은 일부 승객들이 속옷까지 말리는 경우도 종종 있다고 해 충격을 주었다.

진상승객

5. 앞 좌석 사람은 신경 안 쓰는 발 올리는 승객

발을 앞사람의 의자 팔걸이나 헤드레스트에 올리는 경우가 있다고 한다. 말도 안 된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의외로 이로 인해 트러블이 상당히 많이 발생한다.

진상승객

6. 좌석에서 옷을 갈아입는 승객과 의자 여러개 차지하며 자는 승객

놀랍게도 비행 도중 옷을 갈아입거나 여러 좌석을 차지하며 드러눕는 승객이 6번째 진상승객으로 뽑혔다. 한 승무원은 “아무리 주변에 좌석이 비었더라도 누군가는 불쾌할 수 있으니 이런 행동은 주의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진상승객6

7. 비위생적인 손발톱 깎기

비행 중에 손발톱을 깎는 행위에 대한 컴플레인이 자주 제기된다고 한다. 갑자기 날아오는 손발톱 조각은 주변 사람들에게 불쾌감을 주거나, 공중위생에도 영향을 미치므로 절대적으로 피해야 할 행동이다.

진상승객

관심 급상승 콘텐츠

“그럼 실구매가는 얼마에요?” 볼보 EX30 공개, 저렴한 가격에 서로 구매하겠다 난리

더보기

“경쟁자 모두 큰 일” 국내 도입 시급하다던 현대차 싼타크루즈 현재 상황

더보기

“두 눈을 의심했어요” 결국 해낸 BMW, 어떻게 가능했나

더보기

“네? 안 팔린다면서요” 판매량 600% 증가해 초대박 난 기아 ev9

더보기

“좀 더 빨리 출시해 달라..” 30·40이 기다린다는 현대차 캐스퍼 전기차

더보기

“이래도 안 사는 걸 어떡해요” 결국 1,000만원 낮춘 캐딜락 1월 할인

더보기

2

  1. 인간의 됨됨이가 문제있는사람은 어딜가나 눈쌀찌뿌리는
    행동을 스스럼없이 자연스럽게 합니다
    여러사람이 공동으로 함께 이용하는곳에서 가장 기본이 되는 에티켓 잘지키고 매너있는 말과행동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응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