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렇게 나오면 카니발은 어쩌죠?” 신형 미니밴 등장, 가격이 ‘관건’

에어버스 A380 디자인서 영감얻은 LEVC의 미니밴
중국시장 겨냥 L380 선보여
SOA플랫폼 활용해 최대 695KM 주행가능
levc
출처 – LEVC / L380

런던의 택시는 그만의 독창적인 디자인으로 특별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 택시들은 LEVC사가 제작한 TX 모델로서, 런던 교통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최근, 영국 코번트리에 본사를 두고 있는 LEVC에서 새로운 미니밴 모델이 공개됐다. 발표된 바에 따르면, 이 새로운 미니밴 L380은 중국 시장을 겨냥한 모델인 것으로 보인다.

levc
출처 – LEVC

중국 지리자동차의 자회사인 LEVC는 세계에서 가장 큰 여객기인 보잉 A380에서 영감을 받아 새로운 L380을 설계했다고 밝혔다.

Geely의 디자이너 팀이 A380 항공기에서 영감을 받은 디자인 요소를 L380 모델의 외관에 접목함으로써, 한 치의 흐트러짐 없는 싱글 박스 비율을 완성했다. 미니밴의 넉넉한 내부 공간과 안락함이 주요 특징이다.

levc
출처 – LEVC / L380

차량의 전면은 넓은 LED 바를 중심으로 범퍼에 부착된 세련된 헤드라이트와 공기 흡입구가 눈에 띄며, 커다란 앞 유리가 인상적이다. 측면은 깔끔한 라인의 플러시 도어 핸들과 큼지막한 창문으로 단순하면서도 세련된 디자인을 선보인다. 차량의 후미는 세련된 LED 그래픽이 들어간 전폭 테일라이트를 통해 미래적 감각을 강조하는 수직적인 디자인이 도드라진다.

LEVC L380 모델은 전체 길이가 5,316mm, 너비는 1,998mm, 높이는 1,940mm로 측정되며, 휠베이스는 3,185mm로 설계되었다. 또한, 차량의 기본 중량은 2,805kg 이다.

LEVC-L380

이 전기 밴은 6인승과 8인승의 두 가지 구성으로 나오며, 8인승 버전은 4개의 좌석 열로 구성되어 있다. 내부를 살펴보면, 네 번째 열의 좌석은 필요할 때 접어서 트렁크 바닥에 보관할 수 있고, 3열 좌석에는 슬라이딩 기능이 추가되어 다리 공간을 넓히고 트렁크 용량을 조절할 수 있도록 세심하게 설계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levc
“이렇게 나오면 카니발은 어쩌죠?” 신형 미니밴 등장, 가격이 ‘관건’

L380은 Geely가 SEA 플랫폼을 변형시켜 개발한 공간 중심적인 설계 방식인 SOA에 기반을 두고 있다. 이 모델은 단일 전기 모터를 통해 268마력(200kW/272PS)의 힘을 발휘하며, 중국의 보도에 따르면 이 차의 전력은 CATL과 Geely의 합작으로 만들어진 니켈-코발트-망간산염(NMC) 배터리 팩으로부터 공급받을 예정이라고 한다.

아직 배터리 용량이 공개되지 않았으나, SOA 플랫폼은 최대 695km 주행이 가능한 73~120kWh 배터리와 호환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LEVC L380 모델은 중국 저장성에 위치한 공장에서 LEVC TX 모델과 함께 생산될 예정이며, 국내 시장에 출시될지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관심 급상승 콘텐츠

“그럼 실구매가는 얼마에요?” 볼보 EX30 공개, 저렴한 가격에 서로 구매하겠다 난리

더보기

“경쟁자 모두 큰 일” 국내 도입 시급하다던 현대차 싼타크루즈 현재 상황

더보기

“두 눈을 의심했어요” 결국 해낸 BMW, 어떻게 가능했나

더보기

“네? 안 팔린다면서요” 판매량 600% 증가해 초대박 난 기아 ev9

더보기

“좀 더 빨리 출시해 달라..” 30·40이 기다린다는 현대차 캐스퍼 전기차

더보기

“이래도 안 사는 걸 어떡해요” 결국 1,000만원 낮춘 캐딜락 1월 할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