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나 안 팔리면…” 테슬라 모델 3, 모델 Y 판매 부진에 이런 결정 내렸다



테슬라 모델 3, 모델 Y 또 한번 가격 인하
최대, 모델 3 170만 원, 모델 Y 305 만 원
전기차 판매 부진속 본격적인 경쟁 시작
테슬라 모델 Y
테슬라 모델 Y (출처-테슬라)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올 3분기 출하량 감소에 따른 여파로 미국 시장에서 모델3와 모델Y 등 일부 모델의 가격 인하에 나섰다. 최근 차량 인도량이 시장 전망치를 밑돌자 다시 가격 경쟁에 뛰어든 것으로 보인다.

테슬라가 올해 3분기에 출하된 차량의 수가 예상치에 미치지 못하자 미국 시장에서 모델3와 모델Y 등 일부 모델의 가격을 인하했다. 최근의 차량 인도량이 시장 전망치를 충족시키지 못하자 가격 인하 전략을 채택한 것으로 해석된다.

지난 6일 테슬라는 미국에서 모델3와 모델Y 일부 가격을 최대 305만원 인하했다. 이번 인하폭은 기존 차값 대비 2.7∼4.2% 수준이다.

테슬라 모델 Y
테슬라 모델 Y (출처-테슬라)

모델3 스탠다드 버전의 가격은 4만 240달러(한화 약 5,434만 원)에서 3만8990달러(한화 약 5,265만 원)로, 총 1,250달러(한화 약 170만원) 인하했다.

또한, 가장 대중적인 모델3 롱레인지 역시 4만 7,240달러(한화 약 6,379만 원)에서 1,250달러(한화 약 170만 원) 인하했고, 퍼포먼스 등급은 5만 3,240달러(한화 약 7,190만 원)에서 2,250달러(한화 약 305만원) 가격이 인하됐다.

모델Y의 경우 가격이 5만 4,490달러(한화 약 7,358만 원)에서 2,000달러(한화 약 273만원) 감소해 5만 2,490달러(한화 약 7,088만 원)로 조정되었다.

테슬라 모델 Y
테슬라 모델 Y (출처-테슬라)

모델3와 모델Y는 테슬라의 전체 판매량 중 90% 이상을 차지하는 핵심 차종이기에 이번 할인이 의외인 상황이다. 그러나 테슬라 측에서는 이번 가격 조정에 대한 구체적인 이유를 공개하지 않았다.

테슬라, 전기차 시장의 심화된 경쟁 속 계속된 가격 인하

테슬라 모델 3
테슬라 모델 3 (출처-테슬라)

이번 가격 인하는 최근 테슬라의 차량 인도량이 시장 예측을 충족시키지 못했다는 사실이 밝혀진 뒤 조정이 이루어졌다.

테슬라가 이달 초에 발표한 실적에 따르면 3분기에 총 43만 5,059대를 판매했으며, 이는 2분기의 46만 6,140대에 비해 약 7% 감소한 수치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테슬라는 소비지출의 감소 전망과 전기차 시장의 심화된 경쟁 속에서 전 세계적으로 자동차 가격 조정을 선도해왔다. 특히 주요 시장인 미국과 중국에서는 몇 차례에 걸쳐 차량의 가격을 조정하기도 했다.

테슬라 모델 3
테슬라 모델 3 (출처-테슬라)

국내에서도 테슬라는 지난 7월에 경쟁력 있는 가격의 모델Y를 선보이며 소비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중국에서 제조된 모델Y 후륜구동 버전은 5,699만원의 가격으로 출시되었는데, 이는 기존에 판매되던 가격보다 15% 이상 낮은 금액이다.

환경부에서 책정한 테슬라 모델 Y 후륜구동의 국고 보조금이 514만 원으로 확정되면서, 모델 Y 후륜구동의 구입가격은 서울시 기준으로 5,049만 원 수준이다.

이에 따라, 테슬라 모델 Y는 아이오닉 5 롱레인지보다 가격이 저렴해 사전계약 1주일만에 2만대가 넘는 계약이 진행된 것으로 알려져있다.

테슬라 모델 3
테슬라 모델 3 (출처-테슬라)

한편, 국내에서는 2만대가 넘는 계약이 진행됐지만, 올해 판매량 180만대를 목표로 하고 있는 테슬라는 이날 뉴욕 증시에서 전날보다 약 1% 하락했다.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관심 급상승 콘텐츠

“그럼 실구매가는 얼마에요?” 볼보 EX30 공개, 저렴한 가격에 서로 구매하겠다 난리

더보기

“경쟁자 모두 큰 일” 국내 도입 시급하다던 현대차 싼타크루즈 현재 상황

더보기

“두 눈을 의심했어요” 결국 해낸 BMW, 어떻게 가능했나

더보기

“네? 안 팔린다면서요” 판매량 600% 증가해 초대박 난 기아 ev9

더보기

“좀 더 빨리 출시해 달라..” 30·40이 기다린다는 현대차 캐스퍼 전기차

더보기

“이래도 안 사는 걸 어떡해요” 결국 1,000만원 낮춘 캐딜락 1월 할인

더보기

의견을 남겨주세요.